IMG-LOGO

전북교육청, 9월 장학관·사무관 토론회 개최

공모사업 최소화 방안·교육갈등 관리 방안 등 논의


(  편집부   2021년 09월 14일   )

IMG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은 14일 오전 10시부터 도교육청 2층 강당에서 ‘9월 장학관·사무관 토론회’를 개최했다.

도교육청 소속 장학관 18명, 사무관 19명이 참석한 이번 토론회는 전북교육정책 공유·확산을 위한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한 자리로, 장학관과 사무관이 한 자리에 모여 의견을 나눔으로써 현장 중심의 교육정책을 수립하고, 집단지성으로 주요 교육정책에 대한 의견을 도출해내기 위해 마련되었다.

주요 내용으로는 ▲경상운영비 확대를 통한 공모사업 최소화 방안 ▲교육갈등 관리 방안 ▲고교학점제 전면 적용을 위한 단계적 이행 계획 ▲2022년 주요업무계획 방향 설정 등이 다루어졌다.

특히 2022년부터 경상운영비로 전환하는 사업에 대해 안내했다. 도교육청은 목적사업비를 경상운영비로 전환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학교자치 강화를 위한 공모사업 최소화 방안’을 내년부터 시행한다.

이와 함께 ‘교육 갈등의 예방 및 조정에 관한 조례 제정’에 따른 후속 조치로 교육정책 갈등관리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학교 지원을 위한 현장 중심의 토론주제를 발굴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면서 “장학관·사무관들의 자유로운 의견 교류를 통해 업무 추진의 효율성을 높이고, 교육공동체 구성원 간의 공감대를 형성해 전북교육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